명순구 고려대 로스쿨 원장 “‘법창의센터’로 미래에 기여할 것”

2018-10-16, <한경BUSINESS>


...최근 설립한 ‘법창의센터’ 역시 주목받고 있습니다.

“로스쿨 출신 중 성적이 좋은 이들은 일반적으로 판사나 검사, 대형 로펌에 들어가죠. 이런 전형적인 유형들이 우리 법률 문화의 밀도를 떨어뜨리는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4차 산업혁명 시대 관점에서 미래 법률 수요를 보면 뛰어나고 창의적인 인재들이 전 분야에 골고루 분포돼야 하는데 그렇지 못하게 되는 것이죠.  그래서 서초동 법조타운에 법창의센터를 개설했습니다. 현재 2팀이 입주했는데 4팀을 추가해 총 6팀을 올해 안에 출범시킬 예정입니다. 그들이 하는 활동들이 법률 문화의 밀도를 높일 것이라고 믿고 있습니다.”...


자세히 보기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법창의센터 선율팀,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고 있는 디지털 성착취 사건의 피해자들을 돕기 위한 N번방 알리미 어플리케이션을 개발완료 ONE store, N번방알리미 어플리케이션